검색

안성시,「스마트 그린도시」비전 선포식 참석
환경부 및 25개 지자체, 업무 협약 체결 및 비전 선포식 개최
안성신문   |   2021-03-31
▲  안성시는 지난해 12월 29일 환경부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사업에 선정된 후,  타당성 평가 과정을 거쳐 사업이 최종 확정됨에 따라 지난 30일 환경부와 대상 지자체(25개)간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대한민국 탄소중립 이행에 앞장서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안성시는 지난해 1229일 환경부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사업에 선정된 후, 환경부 스마트 그린도시 지원단으로부터 3개월간의 실현 타당성 평가 과정을 거쳐 사업이 최종 확정됨에 따라,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지난 30일 환경부와 대상 지자체(25)간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대한민국 탄소중립 이행에 앞장서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석과 비대면 영상 참석이 동시에 이뤄지도록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현장에는 한정애 환경부장관과 송옥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 8개 대표 지자체장이 참석하였고, 김보라 안성시장을 포함한 17개 지자체장은 영상으로 참여했다.

 

선포식은 환경부의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 중장기 추진계획 발표와 현장에 참석한 지자체의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계획 발표 후 환경부와 25개 지자체가 순서대로 협약서에 서명하고, 스마트 그린도시 비전을 공동으로 선포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한정애 환경부장관은 우리의 생존을 위협하는 기후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생활하고 있는 삶의 공간부터 친환경적으로 변해야한다면서 환경부도 스마트 그린도시가 단기사업으로 그치지 않고, 지역이 주도하는 대한민국 탄소중립의 출발점이 되어 전 국토에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송옥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은 오늘 선포식이 지역의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이행을 강화하기 위해 중앙과 지방정부가 긴밀히 협력하는 좋은 협업사례가 될 것이며, 국회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이날 선포식을 마친 김보라 안성시장은 안성시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을 통해 탄소중립 목표 실행 및 기후위기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신재생 에너지 시설 활용 및 환경교육 거점시설을 마련하여 안성형 그린뉴딜 추진에 마중물이 되도록 환경부와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성시의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은 안성시 자원회수시설 부지 내 기후위기 대응 캠퍼스를 조성할 계획으로, 2022년까지 총 사업비 100억 원(국비 60%, 시비 40%)을 투입해 도시 기후환경 통합시스템 구축 및 IoT/VR 기반 프로그램 개발 신재생에너지 설비 인프라 구축 자원회수시설의 폐열을 활용하는 제로에너지 다목적시설 조성 및 친환경 생태체험 공간 조성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참고자료>

구 분

종합선도형(5)

문제해결형(20)

현장참여

(8지자체)

경기 화성 전북 전주

전남 강진 경북 상주

경남 김해

강원도 제주도 충남 공주

영상참여

(17지자체)

-

경기 안성, 부천, 성남, 안양, 양주, 평택

충북 진천 전남 순천, 장흥, 해남

강원 강릉 인천 서구, 부산 사하구, 광주 동구

경북 포항, 경남 밀양 전북 장수

현장참여 지자체(8) : 종합선도형(5)을 포함하여 광역시도별 각 1개 지자체 선정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안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