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청 가족여성과, “즐거운 봉사가 청렴”
아동그룹홈을 찾아 위문품 전달 및 봉사활동
안성신문   |   2020-09-22
▲안성시청 가족여성과 직원들이 울타리 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안성시청 가족여성과는 지난 20일 추석을 앞두고 9월 청렴주간행사로 ‘즐거운 봉사가 청렴이다!’를 주제하여 아동그룹홈을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가족여성과 직원들은 ▶긴 장마로 지반이 약해져 기운 울타리 보수 ▶잔디 깎기 및 잡초 뽑기 ▶고구마 캐기 ▶김치거리 다듬기 ▶아이들의 친구인 개집 페인트칠하기 등 다채로운 봉사활동을 수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계속되는 상황에 직원들의 의견에 따라 비대면봉사와 위문을 진행하게 된 만큼 시설에 누가되지 않기 위해 철저히 방역수칙을 지키며 진행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직원들은 “눈부신 가을햇살 아래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코로나로 외부활동이 조심스럽고 위축되는 현실이 안타깝지만 상황에 맞는 슬기로운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도 실천하고 동료끼리 청렴한 소통을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어 기쁘다” 등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김종각 가족여성과장은 벌초 등 가족일정을 뒤로한 채 한마음 한뜻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해준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으며, “코로나로 외로운 추석이 되지 않길 바라며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모두가 따뜻한 명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안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