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성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지역 사수에 총력
보건소 주차장에 임시 상황실 운영
안성신문   |   2020-01-28
▲안성시보건소가 운영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책 임심 상황실

 

안성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생과 관련해 감염병 위기 경보가 주의에서 경계로 상향 조정됨에 따라 지난 28일 안성시 보건소 주차장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운영에 나섰다.

시는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4번째 확진 환자가 평택시 거주자로 확인됨에 따라 방역의 고삐를 한층 강화하고 전 시적인 대응으로 지역사회 사수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시는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과 안성성모병원을 선별진료 의료기관으로 지정하고 지역내 10대 병원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비상대책회의를 1월 28일 소집했다.

또한, 시는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관련 비상대책회의를 안성시보건소에서 갖고, 관내 105개 숙박업소에 대해 행동지침 공문을 통해 협조를 요청했다.

보건소 신고 대상자는 중국 후베이성 방문 후 14일 이내 발열(37.5℃) 또는 호흡기 증상(기침, 가래, 인후통 등)이 나타났거나 중국 전지역을 방문 한 후 14일 이내 폐렴이 나타난 경우, 중국 후베이성을 다녀온 사람과 밀접하게 접촉 후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경우 등이다.

위의 증상이 나타난 경우, 개인이 직접 병·의원에 방문하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1339 또는 안성시보건소 상황실(031_678-5737~5738)을 통해 먼저 안내 받은 후, 유의미한 증상으로 판단되면 선별진료소로 격리되어 매뉴얼에 의해 관리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30초 이상 손 씻기와 마스크 사용, 기침시 마스크가 없다면 소매로 가릴 것 등, 시민 모두가 개인 위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안성신문. All rights reserved.